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세이프코트 코리아

장바구니 0
close open

세이프코트 코리아

  • 은행 정보

  • 예금주 : 이지량(세이프코트)
  • KEB하나은행
    계좌: 471-910337-89307

  • 예금주 : 이지량(세이프코트)
  • 국민은행
    계좌: 584102-01-317241

  • 고객센터

  • T: 1522-3062
  • 상담시간 : 09:00 ~ 18:00
  • 점심시간 : 12:00 ~ 13:00
  • 주말 및 공휴일 휴무
close open

NEWS & NOTICE

QUICK MENU

EVENT & BANNER

BANK INFO

  • 예금주 : 이지량(세이프코트)
  • KEB하나은행
    471-910337-89307
  • 예금주 : 이지량(세이프코트)
  • 국민은행
    584102-01-317241

CS CENTER

  • 1522-3062
  • 상담시간  09:00 ~ 18:00
  • 점심시간  12:00 ~ 13:00
  • 주말 및 공휴일 휴무
QUICK MENU

최근본상품 0

TODAY VIEW0

    prev
    /
    next

    추천상품 0

      prev
      /
      next

      장바구니 0

        prev
        /
        next

        위시리스트 0

          prev
          /
          next

          TOP BOTTOM

          상품문의

          상품문의
          [제품관련] "제로VOC"라고 모두 다 같을 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작성자 작*요 (비회원) 등록일 2015-05-04 10:51:04 조회수 299,270


          제로VOC라고 모두 다 같을 까?


          "친환경"이라는 용어는 한때는 환영받는 용어 이었고 시대를 대표하는 키워드 이었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불신이라는 딱지가 붙어 있는 용어로 퇴락하였고, 많은 사람이 그 말을 믿지 않게 되어 버렸습니다. 친환경이라는 용어의 정의가 처음부터 명확하지 않았었고, 그러다 보니 일부의 제조업자들이 이를 악용하여 남용하고 오용하고 악용하게 되었습니다. 결과적으로 소비자는 이 말의 진정성을 이제 믿지 않게 되었습니다.

          이와 유사한 용어가 지금 뜨고 잇는 데,  다름아닌 "제로VOC"라는 용어입니다. 어쩌면 이 "제로VOC"라는 용어도 "친환경"이라는 용어의 전철을 밟지 않게 되지 않을 까 하는 의구심이 듭니다. 페인트 업체에서 이 키워드를 경쟁적으로 사용하는 데, "친환경" 용어의 초기 증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제로VOC"의 제품은 지금 2가지의 부류를 보이고 있습니다. 그 하나는 법적으로 요건만 갖추었는 "명목상의 제로VOC"이고 다른 하나는 제로VOC의 그 의미를 찾을 수 있는 "실증상의 제로VOC"입니다.  미국 환경청과 미국법률에 의하면 VOC는 일상생활에서 쉽게 기화하여 대기중에서 스모그를 만드는 물질로 정의 되어 있습니다. 스모그를 만들지 않으면 VOC의 관리대상에서 빠져 있습니다.  대표적인 예가 암모니아이고 아세톤입니다. 미국법상으로는 VOC규제 대상의 물질만 사용하지 않으면 "제로VOC"라고 주장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암모니아를 사용하더라도,  "제로VOC"이라고 주장할 수 있습니다.   EU만 하더라도 암모니아를 유해물질로 규제하고 있습니다.


          (타사의 웹페이지에서 인용)


          미국법상의 VOC 규제는 대기의 오염을 줄이는 데, 즉 실외의 대기의 공기질을 관리하는 데, 그 목적을 두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원하는, 우리가 기대하는 것은,  실내의 공기질을, 그리고 실내 거주자의 건강을 그 목적으로 하고 있어서 미국법상의 제로VOC와는 방향이 완전히 다릅니다. 이러한 모순점을 일부의 페인트 업체는 교묘하게 악용을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제로VOC라고 제품선전을 하지만, 무늬만 제로VOC이고 실외대기오염을 규제하는 법을 교모히 이용하는 제로VOC 페인트로써,실내의 거주자의 건강을 위한 제품이 아닙니다,  이러한 제로VOC 페인트를 칠한 실내공간에서는 과민증환자가 거주할 수 없는 사례가 많이 나타나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제로VOC의 모순점을 AFM세이프코트는 지금까지 줄기차게 주장하여 왔었습니다.



          AFM세이프코트는 제로VOC를 제품라벨에 표기하면서, 진정한 제로VOC, 실증된 제로VOC를 나타내기 위하여 "SCS Certified Indoor Advantage Gold" 인증을 명시하고, "100% Toxin-free (100% 무해무독성)" 라는 표현과 "Doctor Recommnended(의사추천)" 이라는 제품라벨표시, "과민증환자 99.9%가 만족" 이라는 표현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타사의 웹페이지에서 인용)


          제로VOC라는 주장이 페인트 업체로부터 많이 들 제기되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저VOC"라던가 "EG 프리"라는 용어에서 이제는 "제로VOC"라는 키워드로 갈아타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제품가격을 높게 책정하는 추세입니다. 모두 좋은 트렌드 입니다마는 문제는 진정한, 실증된 제로VOC 인지  아니면 무늬만 제로VOC인지를 명확하게 표기하지 않고 있습니다. 무늬만 "제로VOC"는 실외의 대기오염을 방지하기 위하여 제정된 법률에 근거한 주장입니다. 이러한 "무늬만 제로VOC" 페인트는 실내공기질을 위한 제품이 아니며 거주자의 건강을 위한 제품이 아닙니다.  그래서 이러한 "무늬만  제로VOC" 페인트를 칠하고도 문제가 된 과민증환자들이  세이프코트로 도움을 요청한 사례가 많습니다. 세이프코트는 이러한 환자의 99.9%를 만족시키고 있습니다.

          하기에 첨부한 문건은 다음과 같습니다.

          1. Safe Building Solutions의 Andy Pace씨의 제로VOC에 관한 글 (번역본)

          2. AFM Safecoat사의 제로VOC에 관한  주장.  이 글은 지금까지 8년간  www.cornytech.co.kr에 올려 놓았다가 최근 이 웹페이지를 폐쇄하면서 여기에 다시 게재함. 약 10년전부터 하여 온 주장임.

          3. 앞글 #1의  영어 원본 문건

          4. 앞글 #1에서 언급한 VOC에 관한 공동저술인 문건 제1부와 제2부


          이상 제로VOC에 관하여 이해를 높혔으면 합니다. 그리고 이 용어가 "친환경" 의 용어처럼 남용,악용되어서 불신의 대상이 되지 않기를 기원합니다.


          코니테크의 조나단






          페인트 회사별 제로VOC의  실제 VOC 함유량


          수입페인트중  회사별 제로VOC 페인트의 실제 VOC 함유량을 조사하여 보았습니다. 회사별로 차이가 있으니 제품 선택시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회사별로 이렇게 차이가 날 수 있는 것은  제로VOC 정의에 관하여 그 정의가 명확하게 통일되게 정하여져 있지 않고, 그래서 아래와 같은 주장이 있기 때문인 것으로 생각됩니다. 이 주장이 정확하다고는 생각 하지 않습니다.  본인이 미국 환경청(EPA)의 자료를 추적하여 보니, 일부 문건에  5 g/L 까지를 "제로VOC"라고 한다고 쓰여져 있었습니다.


          그러나 이 문건은 실내공기질에  관련한  문건이 아니었습니다, 실외에서 VOC가 대기중의 오존과 반응하여 스모그를 만들고  스모그는 건강에 해롭기 때문에 실외대기중의 VOC를 관리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목적으로 실외 대기질의 VOC를 관리기준을 정하고 있는 데, 이 기준을 실내환경의 기준으로 적용한다면 이것은 잘 못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상식적으로  생각하여도 "제로"라고 하면 "제로"이어야 하지, 어떠한 규정을 이용하여 "제로"가 아닌 것을 "제로" 라고 하는 주장은  맞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더우기 15 g/L 까지를  제로VOC라고 할 수 있다는 근거는  아직 찾지를 못 하였습니다. 아래의 인용은 어느 페인트 회사의 웹페이지에 나와 있는 주장입니다. 이 페인트회사의 VOC 함량은 "제로"가 아니었습니다. 아래의 주장에서 미국의 어떠한 문건을 참고로 하였는 지 그 출처도 밝히지 않고 있습니다.








          국내산 페인트도 대동소이합니다. 한국소비자연맹의 조사에 의하면 상기의 외국페인트는 말할 나위도 없을 뿐만 아니라 국내산 페인트도 마찬가지로 VOC 휘발량이 매우 높습니다. 국내의 이름있는 대형 페인트회사의 제품에서 많은 VOC가 휘발되고 있습니다. 국내 페인트는 제로VOC라는 용어 대신에 '환경마크인증'을 받았다고 합니다. '환경마크인증'을 앞으로는 더 강화하여야 하지만, 그래도 제로VOC라고 대놓고 하는 거짓말은 아니라서 조금은 양심적이라고 생각합니다.

           
          코니테크의 조나단



          이름만 친환경 페인트…일부 제품 유해물질 기준 초과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일부 친환경 페인트에서 기준치 보다 많은 유해물질이 나왔다.

          21일 한국소비자연맹이 시중에 유통되는 친환경 페인트 10종을 조사한 결과 환경친화성을 표방한 2개 제품과 환경마크인증을 획득한 1개 제품이 친환경제품의 총휘발성유기화합물(TVOC) 방출량 기준을 초과했다.

          총휘발성유기화합물은 대기중에 휘발돼 악취나 오존을 발생시키는 탄화수소화합물로, 피부접촉이나 호흡기를 통해 신경계에 장애를 일으킬 수 있는 물질이다.

          환경인증마크 획득 제품인 ㈜ 디오의 '콜라겐페인트'가 1.650mg/㎡h, 환경친화성을 표방한 수입제품인 던에드워드의 '슈프리마'가 1.032㎎/㎡h, 제냐의 '미네랄페인트'가 1.198㎎/㎡h로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환경마크 인증 기준인 1.0㎎/㎡h를 초과했다.

          소비자연맹은 실제 실내 공기의 질을 알아보기 위해 페인트를 실내에 칠한 뒤 7일 후의 휘발성유기화합물 방출량을 측정했다.

          다만 콜라겐페인트를 생산하는 ㈜디오는 조사 대상 제품이 현재 저조한 매출로 환경마크인증이 지난해 10월 만료된 이후 재인증을 받지 않고 있다는 의견을 보내왔다고 소비자연맹은 설명했다.

          이밖에도 조사 대상 페인트 3개에서 중금속인 바륨(Ba)이 검출됐다.

          삼화페인트의 '아이생각 수성내부 프리미엄과 '더클래시 아토프리'에서 각각 30.2mg/kg, 198.1mg/kg가, 콜라겐페인트에서 40.0mg/kg의 바륨이 나왔다.

          소비자연맹은 "바륨은 현재 환경마크인증제품의 중금속 항목에는 속하지 않아 규제대상은 아니다"며 "그러나 황산바륨은 페인트의 흰색 안료로 널리 사용되고 있어어 바륨의 기준 마련이 요구된다"고 전했다.

          한편, 조사대상 제품 10개 모두에서 내분비계 장애물질인 가소제는 검출되지 않았다.

          소비자연맹은 "일부 제품은 냄새 무(無), 아토프리, 무독성, 가소제 프리(FREE) 등의 문구를 표시하고 있는데 이런 표시를 할 수 있는 기준이 마련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2016/04/21 


                 ( 위표에서 각각의 제품별 TVOC(휘발성 유기화합물)의  휘발량 ( 예; 1.032 mg/m2h)을 확인하기 바랍니다. 예를 들어  1.032mg/m2h 의 휘발량은  30평형대의 아파트에 이 페인트를 칠하여 놓으면 시간당 약 250 mg의 VOC가 휘발되며 하루에 6 g의 VOC가 방출되는 양입니다. --- 조나단  )






          Safe Building Solutions 의 Andy Pace씨의 VOC와 건강에 대한 논평


          Keith씨,  이것은 내가 그토록 오랫동안 귀가 찢어지도록 크게 외치었던 말 입니다.  이 말이 다시 회자되는 것에 대하여 무척 기쁘게 생각합니다. 미 환경청에 의하면  VOC는 탄소기반 화학물질로 일상온도에서 쉽게 기화하여 대기중에서 질소와 자외선과 반응하여 스모그를 만드는 물질로 정의 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실제 VOC규제를 할 때에는 미 환경청은 탄소계열 물질이면서도 스모그를 만들지 않는 일부의 화학물질에 대하여서는 구체적인 예외를 두었는 데. 암모니아와 부틸 아세테이트가 이렇게 예외를 받는 대표적인 물질입니다.
          하여튼  페인트 제조업체가 이러한 유사한 물질을 사용할 때 VOC 테스트 결과는 면제된 화합물이 제외된 제로VOC의 페인트입니다. 다르게 표현하면 "명목상(calculated) VOC"라고 할 수 있습니다.  냄새없는 페인트도 실제로는 마스킹 역할을 하는 화합물질을 페인트에 추가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러한 성분중의 일부는 폼알데하이드 원료물질이어서  액체상태에서는 검출이 되지 않지만 페인트가 경화되는 중에는 폼알데하이드를 만들고 있습니다. 유의할 것은 냄새없는 미네랄 스프리츠도 역시 미네랄 스프리츠라는 것입니다.  단지 솔벤트 냄새가 없다는 것만으로  그것이 위험하지 않다는 것은 절대 아닙니다. 그러나 어떤 이유인지  우리 인간은  냄새의 강도룰  위험의 수위가 높다던가 혹은 위험이 적을 것이라고 연관 짓는 선천적인 경향을 지니고 있습니다.
          또한 물질안전보건자료(MSDS)에 대하여 이야기하면  이 물질안전보건자료는  구성비가 1%이상인 물질만 유해여부를 표기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본질적으로  페인트 제조회사는 폼알데하이드 원료물질 이나 화학적 냄새 마스킹제나 아니면 살생물제를 넣을 수도 있고 그리고 이것들 각각이  1% 미만이라는 이유로 표기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만일 원료가 "회사의 고유의 혼합물"이라고 하면 이것 또한 표기 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인간의 건강관점에서 본다면 제품의 VOC 레벨이 중요하지 않습니다. VOC 이던가 아니던간에  구성물질의 독성이 독성이 더 중요합니다. 오렌지는 관리되지 않고 있습니다. 그러나 오렌지 오일은 VOC 입니다. 소나무도 환경청에 의하여 관리되지 않고 있습니다.  제품을 팔기 위하여 페인트 회사는 제로VOC가 인간에게 안전하다는 것을 소비자가 믿도록 하지만 그렇지만 실제로는 그것을 증명하지는 않고 있습니다.  그들은 "녹색"이라던가 "친환경"이라는 용어를 사용하고 있고 우리들은 이러한 말에 너무 매여 있습니다.
          만약 당신이 거주자의 진정한  건강을 위한 페인트를 사용하고자 한다면, 화학물질 과민증 환자들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페인트 제품을 선택 하십시요.  광산의 갱도에 있는 카나리아는 AFM이 30년전에 출현한 이후로 AFM 세이프코트 페인트를 용인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AFM은 모든 재료를 물질안전자료에 표기하고 있습니다. 회사의 백색페인트는  산화티타늄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사용하는 치약에도 이 산화티타늄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나는 몇년전에  이러한 문제를 다루기 위하여 페인트 원료에 대하여 공동저술을 하였습니다. 이 내용은 http://www.afmsafecoat.com/news_page.php?id_news=14 에 있습니다. 이 내용이 더 많은 사람들이 녹색건물그룹을 도와서  녹색빌딩의 인간의 건강측면을 다루도록 도와 줄 것입니다. 단순히 친환경이라고만 하지 말고....


          Andrew Pace,  Degree of Green, LLC.  Waukesha, WI, (USA)  전화 262.968.5070  http://www.degreeofgreen.com





          세이프코트의 제로VOC

           최근에, 휘발성유기화합물(VOC, volatile organic compound)이라는 말에 엄청난 중요성이 부각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믿기를 모든 휘발성유기화합물은 “나쁘고” 그리하여 모든 휘발성유기화합물은 제거되어야만 한다고 믿게 되어 버렸습니다.  이것은 대체로 피상적이고 과장된 이야기입니다.


          사실 미국 정부는 휘발성유기화합물을 통제하고자 하는 데 왜냐하면 일부 휘발성유기화합물이 공기중에 있는 염소와 반응하여 스모그를 만드는 화합물을 만들기 때문입니다. 이를 다시 말하면 미국 정부는 실외공기오염을 줄이는 데 관심을 갖고 있다는 것입니다.  이러한 관점이 모든 휘발성유기화합물을 일괄적으로 하나의 기준으로 처리하고, 여러 화학약품의 독성에 관하여서는 관심을 갖지 않고 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미국정부는 암모니아와 아세톤을 스모그 형성에 관계없다는 이유로 휘발성유기화합물의 통제에서 제외시켜 버렸습니다.  이 두 물질 암모니아와 아세톤은 사실 아주 독성이 강한 화학물질이며 유럽에서는 휘발성유기화합물에 포함시키고 있습니다.  이러한 연유로 대형 페인트 제조회사들은 이 물질들을   “제로 VOC” 제조물에 쓰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정부의 통제에 들어 있지 아니하여 문제가 없고 소비자들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하여서는 관심이 없기 때문입니다. 


          중요한 것은 우리들은 개개의 사용물질의 환경적 및 신체적 영향을 고려하여 판단하여야 하지, 단지 그것이 휘발성유기화합물이다 아니다 라고만 하는 관점에서 판단하여서는 아니 된다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에틸렌글리콜과 프로필렌글리콜의차이를 검토하여 보겠습니다.  에틸렌글리콜은 부동액으로써 페인트의 결빙을 방지 하기 위하여 많은 페인트회사에서 사용 하고 있습니다.  에틸레글리콜은 휘발성유기화합물이고 독성이 있습니다.   한편 프로필렌글리콜도 휘발성유기화합물이고 동일하게 결빙을 방지하기 위하여 사용되지만, 틀리는 것은 이것은 독성이 없다는 것입니다.  가려움증도 없고, 마셔도 괜찮고, 전혀 독성이 없는 것입니다.  하나의 물질은 독극물이고 다른 하나의 물질은 무해한 물질이지만, 둘 다 휘발성유기화합물이다 는 것입니다.  다시 말하면 프로필렌글리콜로 만들어진 페인트는 매우 안전하지만, 휘발성유기화합물의 수치상으로 판단한다면 독극물인 에틸렌글리콜로 만들어진 페인트와 동일한 수치로 나타납니다.  그리하여 휘발성유기화합물 그 자체로는 큰 의미가 없게 됩니다.이 반대의 이야기도 또한 사실입니다.  제로 VOC (휘발성유기화합물) 라고 하여 제품이 안전하다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세이프코트” 제품은 실내공기질에 초점을 두고 있으며 특히 사람의 건강과 독성제거에 초점을 두고 있습니다.  (미국 VOC 통제는 실외공기질에 초점을 두고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제품이 사람에게 안전한가? (단지 실외공기질뿐만 아니라 사람에게 안전한가? )” 하는 것입니다. 


          제로 VOC 를 만드는 다른 회사와는 달리, AFM 사는 아세톤과 암모니아를 사용하지 않고, 발암물질로 알려진 결정질 실리카도 사용하지 않고 냄새 마스킹제도 사용하지 않고 있으며 다른 회사가 비용을 줄이려고 사용하는 다른 유사한 독성화합물도 사용하지 않고 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AFM 사는 화학물질과민증 환자로부터 전화를 많이 받는 데, 다른 대형 페인트 회사의 제로VOC 페인트를 사용하였지만, 증세는 계속 아프다는 것이었습니다. 이러한 분들이 세이프코트를 사용하고는 자기 집에 다시 생활 할 수 있다고 말을 하고 있습니다. 이것이 우리는 우리가 옳은 일을 하고 있다는 것을 알려 주는 것이었습니다.





          VOC Blog Discussion


          Andy Pace of Safe Building Solutions comments on VOC and health. Keith, This is a topic I've been screaming about to deaf ears for quite a long time. I'm glad it's starting to surface again. According to the EPA, a volatile organic compound is classified as any carbon-based chemical that is readily vaporized at room temperature, that can react with nitrogen and UV, thus creating smog. However, when the EPA created the VOC regs, they gave specific exemption to several chemicals that are still carbon-based, but do not react to create smog. Ammonia and butyl acetate are two of the more common ones. Anyway, when paint companies use these and similar chemicals in their formulas, they can have the VOC test results show that the paint is Zero VOC less exempt compounds. Otherwise known as, "Calculated VOC". The term "odorless paint" actually refers to the process of adding another set of chemicals to paint to act as masking agents. Some of these ingredients also act as formaldehyde precursors, which are undetectable in a liquid state, but actually chemically react to create formaldehyde once the curing process starts. Keep in mind, odorless mineral spirits is still mineral spirits! Just because it no longer has the usual solvent smell doesn¹t mean that its no longer dangerous. But for some reason, we humans have this innate desire to connect the strength of smell to a danger level or lack thereof. Regarding the MSDS... An MSDS only has to list hazardous chemicals that make up more than 1% of the volume of the entire formula. In essence, a paint company can put in several formaldehyde precursors, chemical masking agents and biocides, and not have to list any of them because individually they are less than 1% of the volume. If an ingredient is part of a "proprietary blend", it doesn't have to be listed either. For human health concerns, the VOC level of a product is not important. The TOXICTY of the ingredient, whether its a VOC or not, is important. Oranges are not regulated, as far as I know. Yet, orange oil is a VOC. Pine trees are not regulated by the EPA either. In an effort to sell product, the paint companies are trying to make everyone think that their zero VOC formulas are safe for humans without actually coming out and saying it. They use terms like ³green² and ³eco-friendly² etc., and we all read into it too much. If you really want to use a paint that is truly healthier for the occupants, then look into products that have been used successfully by the chemically sensitive. These ³canaries in the mineshaft² have been able to tolerate AFM Safecoat paint since it came out almost 30 years ago. AFM lists all of their ingredients on their data sheets. Yes, it has titanium dioxide in it, as does all white paint. But, so does toothpaste. I co-authored an article about paint ingredients a couple years ago that dealt with some of this...here¹s where it is posted http://www.afmsafecoat.com/news_page.php?id_news=14 It would be great if more folks would push the green building groups to deal with the human health aspect of green building....not just the eco-friendliness of it. Andrew Pace Degree of Green, LLC Waukesha, WI 262.968.5070 http://www.degreeofgreen.com






          The ABC’s About VOC’s (PART I)


          05/14/2007


          Increasingly, consumers seeking building products with lower inherent toxicity are looking more closely at ingredients and asking tough questions. In the architectural coatings industry, those ingredients that have the potential to be hazardous are commonly classified as volatile organic compounds, or known better by their acronym, VOCs.

          Increasingly, consumers seeking building products with lower inherent toxicity are looking more closely at ingredients and asking tough questions. In the architectural coatings industry, those ingredients that have the potential to be hazardous are commonly classified as volatile organic compounds, or known better by their acronym, VOCs.

          In the workaday world of bucolic upstate New York, the term VOC seems unfamiliar to most consumers and even most construction industry personnel. But just as ignorance of the law does not exempt one from it, ignorance of the effects of VOCs doesn’t exempt one from their effects. Additionally, products that are either touted as “Low-VOC” or even “Zero VOC”are not necessarily free from potentially harmful ingredients. Some contain what are classified as Hazardous Air Pollutants or HAPs, and these chemical compounds can differ from VOCs.

          In this article, Andy Pace, of Safe Building Solutions in Waukesha, WI and I will take a brief, focused look at what VOCs and HAPs are, and how they are formed. Because the subject of VOCs and HAPs is so massive and the science of their effects is so young, our discussion will focus on just a few of the main elements that can contribute to lowered indoor air quality (IAQ).

          Understanding the effects of HAPs and VOCs on human health is important because we spend about 90% of our time inside increasingly tight structures where accumulations of interactive chemicals can cause concentrations of pollutants that can be as much as 50 to 100 times greater than outdoor air.

          The importance of this in the paint and coatings industry was brought sharply into focus for me as I was writing this month’s column. I was referred to a couple who were building a spacious new luxury home. They had made it a point to investigate, specify, and ensure that all the materials that were used throughout the process were as non-toxic and free of harmful chemicals and the potential for outgassing as possible. In this process, they repeatedly surpassed the knowledge base of their architect and design-build team. The possibility that during the completion phase of the project they could sabotage their vigilant work by installing paints and finishes that could degrade the quality of their indoor air was a thought that never crossed their minds. This is ironic, because architectural coatings can be a massive source of indoor pollution given the surface area that they occupy. We must also remember that they are routinely used for recoating.

          When I began to educate them as to how the dynamics of toxicity work when many conventional products are applied to absorptive substrates such as gypsum board, they became eager to learn of alternatives and anxious to learn how to correct mistakes that they had already made.

          What are VOCs, exactly, and why all the fuss?

          The Indoor Environment Department (IED) Staff of the Environmental Energy Technologies Division at Lawrence Berkeley National Laboratory (a division of our EPA) defines VOCs broadly as “chemical compounds based on carbon chains or rings with vapor pressures greater than 0.1 millimeters of mercury at room temperature. These compounds typically contain hydrogen and may contain oxygen, nitrogen and other elements.”

          Prior to this century, US government tests that examined chemicals and passed laws that restricted their inclusion in architectural coatings, focused primarily on the damage that these chemicals created in outside air.

          During the second half of the 90s however, the EPA’s National Risk Management Research Laboratory (NRMRL) began to investigate how architectural coatings could contribute to indoor air pollution and harm human health. They began compiling research from tests of conventional alkyd and latex products, as well as Low-VOC and Zero-VOC latex coatings. An important aspect of their research was simply to devise tests that would be meaningful. Interestingly, a solution to this question became apparent when they applied coatings to different substrates and then monitored their behavior.

          What they learned was that the emission behaviors of chemicals were very different when coatings were applied to non-absorptive substrates such as glass, aluminum, and stainless steel, than they were when they were applied to the absorptive surfaces that they are typically used on such as wood and gypsum board. Naturally, they concluded that to be meaningful their tests needed to reflect the behavior of coatings on the surfaces that they are normally applied to.

          Part of the reason why this research is important, is that architectural coatings are commonly deployed in commercial spaces such as schools, hospitals and medical facilities, day care centers, offices, hotels, and other public spaces in which continuous occupation is the rule. Especially in the case of medical facilities, patients with compromised immune systems may be subjected to hazardous air pollutants that can pose a threat.

          A few key points summarized from recent government research are as follows:

          • Alkyd coatings can contain as many as 100 different VOCs.

          • The majority of emissions from latex paints occurs after the coating has dried.

          • It may take as long as 3.5 years for some VOCs to be released from gypsum board.

          • Some paints marketed as “low-VOC” may still emit significant quantities of HAPs.

          • In addition to VOC content data, consumers need emission information and performance evaluation results to make wise and completely informed purchasing decisions.

           


          The ABC’s About VOC’s (PART II)


          05/14/2007


          Assessment criteria


          Many criteria can be used to assess the relative level of toxicity in the coatings that are sold, purchased, and applied. Government regulations have increasingly restricted the presence of chemicals in paints and coatings that might have a negative impact on the atmosphere (regarding smog creation), but strict regulations for chemicals that might have an impact on human health have yet to be implemented. We would like to stress the fact that coatings which carry a “low” or “zero VOC” label aren’t necessarily free from Hazardous Air Pollutants (HAPs) or toxins. This a critical point that is often misunderstood. “Zero VOC” does not mean non-toxic.

          What follows in this article is a thumbnail sketch of a few HAPs that are classified by the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EPA) as potential sources of both acute and chronic irritants or carcinogens. They may be present in low-VOC latex paints and represent a risk to painters and susceptible consumers.

          Because human immune system responses can differ by orders of magnitude (factors that increase in 10-fold steps), it is impossible to state with consistency what effect a given chemical, combination of chemicals, or coating will have on any individual. But perhaps better safe than sorry. In his editorial “Life as a used paint can”, veteran painter and Professional Painter magazine editor Bruce MacKinnon laments about a list of personal woes including 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 (COPD), and raises the fuzzy issue of responsibility as it relates to HAP exposure.

          It may be difficult to ascertain what ingredients are in a finish if a manufacturer chooses to not disclose the information willingly. Material data safety sheets (MSDS) need only list information relevant to the physical, chemical, and toxicological makeup of a substance where the ingredients constitute more than 1% of the total volume and are not considered part of a "proprietary blend".

          We list below a group of common chemicals that may be included in paints and coatings, and which have been implicated to have potentially toxic effects for human health.

          The Glycols Paints may contain several forms of VOC-forming glycols that are commonly added as wetting agents. Although there is a general movement away from ethylene glycol (EG) as an additive in paints, it is still a commonly used toxin. Alternatively, propylene glycol (PG) is a replacement for EG, and while it is still a VOC, it is also an FDA approved food-grade additive.

          Ethanol Classified by the EPA as a major VOC, ethanol (BEE) is a form of alcohol that can deter the body’s processing of other toxic chemicals.

          Ammonia The EPA has exempted this chemical from classification as a VOC when used as a paint additive, and its presence need not be disclosed on MSDS sheets.

          Acetone A solvent whose vapors are a respiratory tract irritant and which may cause coughing, dizziness, dullness, headache, central nervous system depression, narcosis, and at high concentrations, unconsciousness.



          답변
          쇼핑몰 업그레이드와 이전

          쇼핑몰을 이전하여 과거의 답변, 덧글, 방문로그 등이 모두 지워졌습니다.

          다음글 가정내 포름알데히드 첫 규제놓고 미 정부.가구업계 충돌 작*요 (비회원) 2015-05-05 18:16
          이전글 컬러와 브랜드 죠*단 (비회원) 2015-03-04 17:30
          댓글(5,716)
          댓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R*p (비회원) 2024-04-21 09:05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http://www.vladimir.ru/forum/forum/thread/41328
          https://www.alvas.ru/forum/showthread.php?p=103736#post103736

          Купить аттестат за 11 класс – возможность для твоему перспективам. В нашем портале вы можете без труда и оперативно приобрести свидетельство, нужный для того, чтобы последующего изучения или трудоустройства. Наша консультанты гарантируют высокое качество и конфиденциальность предоставления услуг. Приобретайте образовательный аттестат в нашем сервисе и проявите новые варианты для того, чтобы вашего образования и карьеры.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R*p (비회원) 2024-04-21 01:57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https://www.reformes.gouv.sn/community/profile/pvdrosalind1112/
          http://drahthaar-forum.ru/topic9213.html?view=previous

          Где купить аттестат – путь для твоему будущему. На нашем портале вы сможете просто и оперативно купить аттестат, нужный для дальнейшего получения образования или профессионального роста. Наши консультанты гарантируют высокое качество и секретность услуги. Покупайте учебный сертификат у нас и откройте другие варианты для своего профессионального роста и карьеры.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C*r (비회원) 2024-04-20 11:55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http://to-kaz.mediatex-n.kz/index.php?subaction=userinfo&user=isiwy
          http://water.vouvstudio.com/bbs/board.php?bo_table=free&wr_id=2466589
          http://www.schornfelsen.de/index.php?option=com_easybookreloaded
          http://blog.amatoricese.it/2014/01/villa-s-sebastiano-cese-2-1.html
          http://news-box05.netpro.co.kr/bbs/board.php?bo_table=free&wr_id=45

          Где купить аттестат – возможность для твоему перспективам. На нашем сервисе вы сможете просто и оперативно заказать аттестат, необходимый для последующего обучения или профессионального роста. Наша консультанты гарантируют высокое качество и конфиденциальность предоставления услуг. Заказывайте образовательный аттестат в нашем сервисе и проявите новые возможности для своего профессионального роста и карьеры.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M*y (비회원) 2024-04-19 00:11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https://sivator.com/51551-shandor.html
          http://mybaltika.info/ru/blogs/587/4632/
          http://roo.kardymovo.ru/dir/internet/4
          https://vros-nogot.ru/kak-lechit-vrosshij-nogot
          http://www.volleyprof.ru/poleznaya-informacziya/uluchshennaya,-no-takaya-zhe-lyubimaya-vsemi,-conter-strike-global-offensive.html
          постановляется проблемой для массы, кто встречается с необходимостью получить документальное подтверждение о образовании.
          Текущие технологии и развитие онлайн рынка позволяют найти множество возможностей для приобретения аттестата.
          Однако, выбор надежного поставщика превращается ключевым фактором такого процесса.
          Определенные компании продают производство документов с минимальными усилиями от клиента, однако не всегда степень качества этих документов удовлетворяет требованиям.
          Следует отбирать проверенные или рекомендованные поставщики, где точно можно приобрести аттестат со засвидетельствованным качественными характеристиками или подлинностью.
          В то же время, стоит учитывать не только цену, и представление продавца, рецензии клиентов или возможность получать консультацию эксперта до приобретением.
          Адекватный отбор позволит предотвратить неблагоприятных последствий или гарантирует уверенность в своем наличии требуемого свидетельства.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D*p (비회원) 2024-04-16 20:30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The meal went without incident although a couple of times she had to avert her gaze from Dan for fear of bursting out laughing. Dan went up to his room saying he wanted to listen to music, he laid on his bed playing with himself waiting for his father to leave. He thought about the events of the last two weeks it had been the craziest time of his life.

          He put it all down to Mary Harris, she had been his girlfriend for two years, he liked her a lot, she was pretty and intelligent two things that rarely combined in his experience, the problem was she steadfastly refused to let him put his cock inside her, he had thought he was getting somewhere when he took his cock out that evening in the cinema when she had finally allowed him to get his hand inside her panties, it was the first time she had allowed him to do any more than play with her tits. He had taken her hand and placed it on his erection, initially he had been pleased to hear her sharp intake of breath when she felt the size of him and he was encouraged when she began stroking him.

          It was later that the problem started, he had her in the car park, they were kissing, her sweater was pushed up together with her bra and he was sucking on her nipples. He managed to get her laid across the front of one of the cars, his hand up her skirt, trying to pull down her panties. That was when she had stopped him.

          https://pelfox1990.diary.ru/
          https://www.cossa.ru/profile/?ID=239108
          https://www.metal-archives.com/users/prysm19861964
          https://www.metal-archives.com/users/reformer1960
          https://okwave.jp/profile/u3105528.html
          https://www.obesityhelp.com/members/rommij1990/about_me/
          https://www.dnnsoftware.com/activity-feed/my-profile/userid/3187295
          https://www.dnnsoftware.com/activity-feed/my-profile/userid/3187388
          http://www.babelcube.com/user/douglas-gafli
          http://www.babelcube.com/user/stephanie-jenkins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D*p (비회원) 2024-04-08 21:47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The meal went without incident although a couple of times she had to avert her gaze from Dan for fear of bursting out laughing. Dan went up to his room saying he wanted to listen to music, he laid on his bed playing with himself waiting for his father to leave. He thought about the events of the last two weeks it had been the craziest time of his life.

          He put it all down to Mary Harris, she had been his girlfriend for two years, he liked her a lot, she was pretty and intelligent two things that rarely combined in his experience, the problem was she steadfastly refused to let him put his cock inside her, he had thought he was getting somewhere when he took his cock out that evening in the cinema when she had finally allowed him to get his hand inside her panties, it was the first time she had allowed him to do any more than play with her tits. He had taken her hand and placed it on his erection, initially he had been pleased to hear her sharp intake of breath when she felt the size of him and he was encouraged when she began stroking him.

          It was later that the problem started, he had her in the car park, they were kissing, her sweater was pushed up together with her bra and he was sucking on her nipples. He managed to get her laid across the front of one of the cars, his hand up her skirt, trying to pull down her panties. That was when she had stopped him.

          https://rentry.org/paxczn2s
          https://www.divephotoguide.com/user/drghesrgh1999
          https://www.dnnsoftware.com/activity-feed/my-profile/userid/3188325
          https://rentry.org/ys8oers4
          https://www.divephotoguide.com/user/willhunting19821973
          http://www.nfomedia.com/profile?uid=rOiSYjJ
          https://anotepad.com/notes/6m72hj7j
          https://imageevent.com/luigi1968
          https://www.quia.com/profiles/nicole509moore
          https://tubeteencam.com/user/everday1975/profile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D*p (비회원) 2024-04-04 18:24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The meal went without incident although a couple of times she had to avert her gaze from Dan for fear of bursting out laughing. Dan went up to his room saying he wanted to listen to music, he laid on his bed playing with himself waiting for his father to leave. He thought about the events of the last two weeks it had been the craziest time of his life.

          He put it all down to Mary Harris, she had been his girlfriend for two years, he liked her a lot, she was pretty and intelligent two things that rarely combined in his experience, the problem was she steadfastly refused to let him put his cock inside her, he had thought he was getting somewhere when he took his cock out that evening in the cinema when she had finally allowed him to get his hand inside her panties, it was the first time she had allowed him to do any more than play with her tits. He had taken her hand and placed it on his erection, initially he had been pleased to hear her sharp intake of breath when she felt the size of him and he was encouraged when she began stroking him.

          It was later that the problem started, he had her in the car park, they were kissing, her sweater was pushed up together with her bra and he was sucking on her nipples. He managed to get her laid across the front of one of the cars, his hand up her skirt, trying to pull down her panties. That was when she had stopped him.

          https://okwave.jp/profile/u3105535.html
          https://permacultureglobal.org/users/54984-fred-clemons
          https://valance1983.bandcamp.com/album/in-the-sandbox-part-ii
          https://rentry.org/kngx6ufb
          https://rentry.org/fh8ws7pt
          http://www.nfomedia.com/profile?uid=rOiTbdD
          https://okwave.jp/profile/u3106662.html
          https://www.divephotoguide.com/user/hornaceous1989
          https://rentry.org/ag7pwpgk
          https://okwave.jp/profile/u3107099.html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M*n (비회원) 2024-03-31 07:59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https://www.quia.com/profiles/arpetrov 
          https://forum.l2star.net/member.php?u=16811 
          https://veomer.com/kyc-nedir-know-your-customer/ 
          https://pereplet.ru/cgi/news.cgi?id=5637 
          https://ixtys.spb.ru/statiii/6404-kak-trudoustroitsya-na-xoroshuyu-rabotu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M*n (비회원) 2024-03-30 19:03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https://blog.goo.ne.jp/lydia2013_001/e/4cf996bce3af5cb1edc1ff7a5d4047a0 
          https://bur-mdou-r.tvoysadik.ru/?section_id=40 
          https://psylive.ru/articles/1526_semi-narkomanov.aspx 
          https://sp.urfu.ru/qf/2006/players.html 
          https://www.openstreetmap.org/user/arkadypettr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D*p (비회원) 2024-03-28 03:41 답글쓰기 답글수정 답글삭제
          The meal went without incident although a couple of times she had to avert her gaze from Dan for fear of bursting out laughing. Dan went up to his room saying he wanted to listen to music, he laid on his bed playing with himself waiting for his father to leave. He thought about the events of the last two weeks it had been the craziest time of his life.

          He put it all down to Mary Harris, she had been his girlfriend for two years, he liked her a lot, she was pretty and intelligent two things that rarely combined in his experience, the problem was she steadfastly refused to let him put his cock inside her, he had thought he was getting somewhere when he took his cock out that evening in the cinema when she had finally allowed him to get his hand inside her panties, it was the first time she had allowed him to do any more than play with her tits. He had taken her hand and placed it on his erection, initially he had been pleased to hear her sharp intake of breath when she felt the size of him and he was encouraged when she began stroking him.

          It was later that the problem started, he had her in the car park, they were kissing, her sweater was pushed up together with her bra and he was sucking on her nipples. He managed to get her laid across the front of one of the cars, his hand up her skirt, trying to pull down her panties. That was when she had stopped him.

          https://www.obesityhelp.com/members/palpebral1974195119581972/about_me/
          https://www.hentai-foundry.com/user/techhouse1953/profile
          https://permacultureglobal.org/users/54752-dan-hernandez
          http://www.nfomedia.com/profile?uid=rOiSbfC
          https://rentry.org/xvvds7r5
          https://anotepad.com/notes/wcnfy6sf
          https://www.brollopsguiden.se/medlemspresentation/86182
          https://onedio.ru/profile/oblation-196-3
          https://www.haikudeck.com/presentations/YjcYZipOLF
          https://rentry.org/9v7vrz8v
          답글쓰기
          이미지 새로고침

          비밀번호 확인

          댓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상품문의
          번호 상태 문의 작성자
          1139 답변완료
          h*g (비회원)
          2024-04-11 09:09
          조회수 2
          1138 답변완료
          김*연 (비회원)
          2024-04-08 15:25
          조회수 3
          1137 답변완료
          비밀글입니다
          청*소 ,
          2024-03-24 20:43
          조회수 0
          1136 답변완료
          구*범 ,
          2024-03-16 13:50
          조회수 2
          1135 답변완료
          안녕하세요 주방 씽크대 상판 인조대리석 하단부분에 바르려고 합니다. 씽크대 문을 열면 대리석 바닥부분이 하얀가루가 나와서 차폐하려고 합니다. 제품추천부탁드립니다. 그리고 욕실타일은 무광인데 어떤제품을 바르면 좋을까요 줄눈에도 같이 바르면 되는것으로 어떤제품이 좋을까요? 감사합니다
          김*정 ,
          2024-03-04 08:47
          조회수 22
          1134 답변완료
          철제 침대(벙커침대)를 구입하고 사용중인데 아토피가 재발하였습니다 철제품에서도 유해물질이 나오는지 여부와 코팅제품을 추천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조*우 ,
          2024-02-29 06:48
          조회수 23
          1133 답변완료
          실수로 mdf에 초벌로 세이프씨일을 발랐는데 하드씨일을 바르기전에 사포질해야 할까요?
          궁* (비회원)
          2024-02-27 17:07
          조회수 23
          1132 답변완료
          안녕하세요 세이프코트 무광 제품이 라돈차단 가능한 제품인지 문의드립니다 그리고 제로VOC 기능이 시공 후 유지되는 기간에 대해서도 문의드립니다
          곶*왈 (비회원)
          2024-02-25 19:35
          조회수 16
          1131 답변완료
          .안녕하세요, 얼마 전에 신축 입주 후 세이프코트 시공하고 덕분에 새집증후군 문제 없이 잘 지내고 있습니다. 친절하게 여러모로 적극적으로 도와주신 세이프코트 관계자분께 감사드립니다. 그런데 최근에 실수로 문제가 발생해서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지 문의드립니다. 원목마루 바닥에 묻은 노폐물을 별 생각없이 알콜스왑으로 닦았는데 차폐한 부분이 벗겨졌는지 하얗게 얼...
          유*숙 (비회원)
          2024-02-21 21:07
          조회수 13
          1130 답변완료
          궁* (비회원)
          2024-02-19 13:16
          조회수 3
          1129 답변완료
          안녕하세요 신축아파트에 입주를 합니다. 이제품으로 벽지 천정바르려고 합니다. 방에 붙박이장이랑 창문틀에도 이제품을 발라도 될까요? 혹시 다른제품으로 해야한다면 어떤제품을 사용해야 하나요?
          김*정 (비회원)
          2024-02-17 16:38
          조회수 15
          1128 답변완료
          ㅎ* (비회원)
          2024-02-09 08:30
          조회수 0
          1127 답변완료
          이*나 (비회원)
          2024-02-02 17:47
          조회수 16
          1126 답변완료
          이사온집 시멘트 냄새 아파트 사이드 집 외부벽체 맞다있는 안방벽에서 화학냄새가 나거나 시멘트냄새 가 나요.추워지고부터 더. 지은지 십여년이 넘은데인데 그러네요. 아크리글라제 바르면 시멘트 독성 6가크롬 막아지나요? 그리고 포름알데히드 분자보다 6가크롬이 작습니까!
          이*나 (비회원)
          2024-02-02 17:42
          조회수 19
          1125 답변완료
          이전에 펄광 구매해서 칠했고 색상표 클릭해서 상세색상확인했었거든요. 이번에 계란광 구매하려고 다시 들어왔는데 색상표 클릭하면 URL이 없다고 연결이 안되는데 어디서 보면 될까요?
          최*숙 ,
          2024-01-31 12:46
          조회수 11
          1124 답변완료
          곽*민 (비회원)
          2024-01-23 14:29
          조회수 1
          1123 답변완료
          김*주 (비회원)
          2024-01-07 07:54
          조회수 2
          1122 답변완료
          7*7 (비회원)
          2024-01-06 15:43
          조회수 0
          1121 답변완료
          . MDF 합판 부분 코팅할려고 제품을 구매했습니다. 몸에 유해하지 않은 성분들도 이루어져있다고 하셔서 구매했습니다. 혹시 어떤 성분으로 이루어져있는지 알 수 있을까요?
          박*우 (비회원)
          2023-12-05 09:46
          조회수 48
          1120 답변완료
          곰팡이가 났던 벽지위에 곰방이 제거후 이제품을 발라도되나요? 벽지에 바른후 마르면 투명이랑 티가안나나요,
          이* ,
          2023-12-04 01:26
          조회수 31
          1119 답변완료
          혹시 트렌지셔날 프라이머는 수성페인트 위에는 바르면 의미가없나요? 유성페인트로 인테리어한거같은데 혹시 수성페인트인데 제가 잘못알고있는걸까 해서요
          이* ,
          2023-10-19 13:02
          조회수 107
          1118 답변완료
          유성페인트로 인테리어가된거같아요 몰딩ㆍ창틀ㆍ문틀 젯소바른후 제로voc계란광바르면될까요? 유성페인트같은데 혹시 수성페인트이면 젯소바르고 제로voc계란광으로 시공하면안되는거죠? 그리고 아크리글라제로 할경우 유성페인트칠해진 몰딩 창틀에 덧칠하면 되는건가요?
          이* ,
          2023-10-18 21:40
          조회수 94
          1117 답변완료
          유성페인트로 인테리어를 한거같아요 젯소바른후 제로voc계란광 바르면되나요? 몰딩과 문틀에 시공하려고합니다 유성페인트같은데 혹시 수성페인트이면 젯소바르고 제로voc,계란광으로 하면안되나요?
          이* ,
          2023-10-18 21:31
          조회수 73
          1116 답변완료
          김*아 (비회원)
          2023-09-17 23:10
          조회수 1
          1115 답변완료
          연* (비회원)
          2023-09-11 07:41
          조회수 2
          1114 답변완료
          이*영 (비회원)
          2023-09-10 23:29
          조회수 1
          1113 답변완료
          최*용 ,
          2023-09-04 20:41
          조회수 63
          1112 답변완료
          연* (비회원)
          2023-09-04 09:31
          조회수 1
          1111 답변완료
          .안녕하세요. 신축 빌라로 왔는데 거실 tv쪽 한 쪽 벽면에만 처음 보는 재질의 인조 석재 또는 코팅이 안 되어있는 타일 느낌의 까칠까칠한 재질의 무언가로 시공이 되어있습니다. (손으로 훑으면 가루가 묻어나고 표면에 테이프가 잘 안 붙는 재질) 주인한테 물어보기도 애매하고 아무거나 발라도 되는지 모르겠습니다. 3개월만 잠깐 살 집인데 내마모력이 그렇게 필요...
          하*수 (비회원)
          2023-08-27 16:09
          조회수 59
          1110 답변완료
          .배송지변경이안되서요 오류인지 자꾸안되네요 봉오대로270 루원씨티sk뷰2차 105동2305호 로 변경부탁드립니다 배송전연락바랍니다
          시*린 ,
          2023-08-09 18:31
          조회수 54
          1109 답변완료
          문*다 (비회원)
          2023-08-04 10:46
          조회수 1
          1108 답변완료
          선* (비회원)
          2023-07-30 22:49
          조회수 34
          1107 답변완료
          가구 차폐 제품구매 후 잘 시공하고, 이번에는 줄눈시공을 해볼까하여 제품 구매하였습니다. 해당 제품을 화장실과 현관 타일 사이 줄눈시공통을 이용하여 시공하고, 주방에 타일에는 붓으로 칠하고 24시간정도 물사용안하면될까요? 감사합니다.
          김*규 (비회원)
          2023-07-27 11:49
          조회수 89
          1106 답변완료
          손바닥만한 면적도 빠뜨리지 말아야한다고 하셨는데 만약 빠뜨리면 그쪽으로 주변의 voc가 다 새어나온다는 뜻일까요?
          d*d ,
          2023-07-26 15:42
          조회수 112
          1105 답변완료
          d*d ,
          2023-07-26 11:29
          조회수 2
          1104 답변완료
          안녕하세요, 제품구매 후 문의드립니다. 오늘 제품을 받아서 저녁에 시공하려고하는데, 세이프씨일 - 하드씨일-하드씨일 이 순서로 발라주는것으로 안내되어있는데 세이프씨일 바르고 하루 뒤에 하드씨일 발라주는 것처럼 사이 공정 시간이 좀 길어져도 상관없을까요? 감사합니다.
          김*규 (비회원)
          2023-07-25 10:50
          조회수 88
          1103 답변완료
          신*재 (비회원)
          2023-07-23 10:50
          조회수 3
          1102 답변완료
          김*우 (비회원)
          2023-07-19 11:47
          조회수 1
          1101 답변완료
          안녕하세요 벽지 위로 시멘트독 냄새가 나오는데 벽지위에 바르기 가장 적합한 제품라인 문의드립니다:) 벽지는 실크는아니고 천연편백벽지 같은 것입니다
          박*영 (비회원)
          2023-07-10 22:00
          조회수 9
          1100 답변완료
          안녕하세요~ 주방싱크대 상부장 하부장을 E0로 시공했는데 냄새가 심하고 눈,목이 아프고 알러지가 올라와 측정기로 측정해보니 심각하여 따졌더니, E1로 시공되었다고 하여 E0로 재시공을 하고 새집증후군 시공까지 했습니다 그런데 1주일 정도 지나니 다시 냄새가 나기 시작하고 포름알데히드도 1.8 mg/l 까지 측정되더라구요.. 자재는 E0를 쓴게 맞는데 시트지...
          w*e (비회원)
          2023-06-30 18:23
          조회수 53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댓글/답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확인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